닫기

자수 죽도집 - 명선 (茗禪 , 추사 김정희)
상품 옵션
원산지
한국
적립금
1%
판매가격
43,000원
옵션적용가격
43,000
기본옵션
원단색 선택
글씨색 선택
이름 위치 선택
수량
수량증가 수량감소
특이사항
0041_00020
주문하기 장바구니 담기 찜하기

detail prdoduct - 상품상세설명

 

추사 김정희의 명선(茗禪)입니다.


명선(茗禪)이란 ‘차를 마시며 선정에 들다.’ 혹은 ‘차를 만드는 선승(禪僧)’이라는 뜻이다. 추사는 ‘명선’이라 쓴 큰 글씨 좌우에 이 글씨를 쓰게 된 사연을 직접 썼다. “초의(草衣)가 스스로 만든 차를 보내왔는데, 몽정(蒙頂)과 노아(露芽)에 덜하지 않다. 이를 써서 보답하는데, [백석신군비(白石神君碑)]의 필의로 쓴다. 병거사(病居士)가 예서로 쓰다.” 라는 내용이다. 초의는 추사와는 30세에 만나 42년간 금란지교(金蘭之交)를 나누었던 동갑내기 승려 친구이다. 두 사람은 신분이 달랐지만 학문과 예술, 그리고 다도(茶道)로 깊은 우정을 나누었다. 초의는 추사의 글씨를 지극히 좋아했고, 추사는 초의의 차를 누구보다도 아끼고 사랑했다. 그래서 추사는 무시로 초의에게 차를 보내줄 것을 당부하고 재촉했다.

“나는 스님을 보고 싶지도 않고 또한 스님의 편지도 보고 싶지 않으나 다만 차와의 인연만은 차마 끊어버리지 못하고 쉽사리 부수어 버리지도 못하여 또 차를 재촉하니 편지도 필요 없고 다만 두 해의 쌓인 빚을 한꺼번에 챙겨 보내되 다시는 지체하거나 빗나감이 없도록 하는 게 좋을 겁니다.”

농담 섞인 협박으로 두 사람의 격의 없는 우정을 잘 보여주는 편지글이다. 추사는 50대 무렵 벼슬살이에 뜻을 접고 병거사(病居士)를 자처하며 과천에 있는 별장에서 은둔해 있었다. 험난하고 고단한 시절, 좋은 차를 마시는 것은 추사에게 더할 나위 없는 즐거움이자 위안이었다. 이때 초의가 차를 만들어 보낸다. 초의가 보낸 차는 천하제일의 명차로 불리는 중국 사천성의 몽정차와 강소성의 노아차에 비교해도 손색이 없었다. 추사는 그 보답으로 ‘명선’ 두 자의 글씨를 써서 초의에게 보냈던 것이다. 그런데 추사는 이 글씨를 쓰면서 한나라 때의 비석인 [백석신군비]의 글씨를 참고했다.

백석신군비는 중국 하북성 백석산에 산신(山神)의 공덕을 찬양하기 위해 세워진 비석이다. 추사의 스승인 옹방강은 백석신군비에 새겨진 글씨를 극찬했고 추사도 무척 좋아했다. 추사는 네모 반듯하고 굳센 필치의 [백석신군비] 글씨가 지닌 특징을 정확하게 파악한 후, 장중함과 졸박함을 더하여 한 차원 높은 경지로 승화시켰다.

현존하는 추사의 글씨 중 규모가 가장 크며, 필치 또한 탁월하다. 그래서 50대의 글씨이지만, 추사 글씨를 대표할 만한 명작으로 손꼽힌다.

                                                                                           - 출처 : 미술백과







- 길 이 : 146cm , 폭 16~17cm

- 재질 : 천, 인조가죽
- 3자루가 넉넉하게 들어갑니다.

- 디자인을 고려하여 추사의 대표 약관을 임의로 넣었습니다.

- 이름 세김은 8~9cm 크기로 명패 한문 글씨체, 메인 글씨와 같은 실색으로 들어갑니다. (이름 세김시 교환,반품,환불이 불가합니다)

- 제작 기간 : 5~10일

 

- 좌측부터 스웨이드 흑백, 진곤, 진자주, 녹색입니다.


- 좌측부터 진곤, 청현색, 진파랑, 연파랑, 황색, 자주, 진회색, 회색입니다.

(죄송하게도 사진으로는 정확한 색감과 느낌이 안나오네요. 매장 실물을 참조하세요.)

 

- 디자인 구성상 1,2번은 선택이 불가합니다.



 
- 총 구매액 3만원 미만은 택배비 4000원이 부과됩니다. (도서지역은 8만원이상 무료, 8만원 미만은 택배비 8000원입니다.)
- 현금 할인 중인 상품은 부가세 별도입니다. (시스템 프로그램 문제로 결제시 총금액에 부가세가 포함되지 않고 있으니 양해 부탁드립니다.)
- 검도몰 모든 제품의 A/S기간은 1년입니다.(수입품, 소모품류, 악세사리, 가방류는 제외)
- 구매 내역은 구매날부터 6개월, 적립금은 2년간 유효합니다. (차후에 파기 및 소멸)
- 무료 서비스로 해드리는 것은 as, 품질보증, 교환, 반품이 안됨니다.(도복이름세김,죽도조립 등등)
- 사용자의 부주의나 사용시 생긴 것은 교환 또는 환불이 불가능합니다.
- 단순 변심에 의한 반품은 반품비용(왕복택배비)는 본인이 부담하셔야 합니다.
- 비닐 포장을 뜯거나 사용 후에는 반품이 불가합니다. (사용 전에 꼭 사이즈나 제품을 확인하시고 사용하십시요.)
- 소비자 주문 제작품은 반품이 불가하며 제작시 하자일 경우에는 다시 제작해 드립니다.
- 모든 반품,교환,a/s사항은 국내에 한정됩니다.
- 주문 제작품(가검,호구)은 반품이 불가하며 하자시에는 다시 제작해 드립니다.
- 죽도 사용으로 파손시에는 구입기간,사용횟수와 무관하게 교환,반품,환불이 불가합니다.(죽도는 한번 쳐도 부러질 수 있습니다)
- 도복을 세탁하거나 사용 후에는 절대 반품이나 교환이 불가능합니다.
- 하의의 벨트수리,흰색 테이프끈,중간의 기준실이 훼손 되었을 경우에는 절대 반품이나 교환이 불가능합니다.
- 도복에 이름을 세기실 경우에는 반품,교환,환불이 되지 않습니다.
- 보호대 및 악세사리류는 포장을 개봉하시면 교환,환불이 불가합니다.
- 모든 규정은 법이 규정하는 기준이 준수 됩니다.
 

review board - 상품후기 전체보기

review 작성 폼
review board
이 름 :
평점 :      
첨 부 :
파일첨부
내 용 :
후기쓰기
review 리스트
이름
내용
평점
날짜

QnA board - 상품문의

QnA 리스트
등록된 문의가 없습니다.

Item size chart 사이즈 기준표

* 상품사이즈 치수는 재는 방법과 위치에 따라 1~3cm 오차가 있을 수 있습니다.

비밀번호 확인 닫기